아시아나항공, 자카르타 및 발리 노선 취항

54

아시아나항공, 자카르타 및 발리 노선 취항

 

7월 19일(금)부터 인천-자카르타 노선 주 7회 운항

– 7월 25일(목)부터 인천-발리 노선 주 2회 운항

 

아시아나항공(대표: 윤영두)이 인도네시아의 수도 자카르타와 휴양지인 발리 노선을 취항하며 동남아 노선을 강화한다.

아시아나가 7월 19일(금)부터 주 7회 운항하는 인천-자카르타 노선은 매일 오후 5시15분(한국시각)에 인천공항을 출발하여 오후 10시15분 (현지시각)에 자카르타에 도착하며, 자카르타에서는 오후 11시45분(현지시각)에 출발하여 다음날 오전 8시55분(한국시각)에 인천공항에 도착할 예정이다.

또한 7월 25일(목)부터 주2회 운항하는 인천-발리 노선은 매주 목/일요일 오후 7시30분(한국시각)에 인천공항을 출발하여 다음날 오전 1시40분 (현지시각)에 발리에 도착하며, 발리에서는 매주 금/월요일 오전 3시 정각(현지시각)에 출발하여 오전 10시55분(한국시각)에 인천공항에 도착할 예정이다.

한편 아시아나는 이번 취항을 기념하여 자카르타, 발리 노선의 특가 항공권 제공 및 경품 이벤트를 진행하며, 9 월 30일까지 인천-자카르타 노선에 탑승한 아시아나클럽 회원들은 원래 적립되던 마일리지의 2배를 적립해 주는 이벤트도 실시한다. <끝>

 

제목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