싱가포르서 인정받은 SK건설 공사현장

67
SK건설은 자사의 싱가포르 지하철 공사 현장이 현지 정부로부터 ‘혁신적 소음관리상(Innovative Noise Management Award)’을 수상했다고 7일 밝혔다.

싱가포르 육상교통국이 올해 새로 신설한 이 상은 도시국가인 현지 특성상 주민의 소음피해를 줄이기 위해 만든 것이다.

이번에 상을 받은 현장은 지하철 C915공구로 회사 측은 터널 공사에 따른 소음을 줄이기 위해 높이 16m, 길이 42m의 가림막설치했다. 이 가림막은 특히 8개국의 다양한 현장 근로자의 언어로 된 ‘인사말‘을 넣어 눈길을 끌었다. 또 높이 2.8m, 길이 62m의 가림막을 설치해 주변을 지나는 시민들에게 ‘성공을 향한 행복한 발걸음’을 선물하자는 의미의 “Walk good!”이라는 내용으로 꾸미기도 했다.
윤정욱 SK건설 싱가포르 현장소장은 “가림막 설치 초기에는 싱가포르에서는 전례가 없어 발주처의 반대가 심했지만 시간이 흐를수록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고 말했다.
 [출처: 서울경제]